K리그1 2022, ‘파이널 라운드’ 일정 확정

 

 

 하나원큐 K리그1 2022 파이널 라운드의 일정과 대진이 확정됐다.

 

 파이널 라운드의 시작인 34라운드부터 최종 38라운드까지 각 팀별로 5경기씩 치른다. 파이널A에 진출한 6개 팀은 우승과 AFC챔피언스리그 출전권 획득을 위한 경쟁을, 파이널B에 속한 6개 팀은 강등을 피하기 위한 경쟁을 벌이게 된다.

 

 34라운드는 10월 1일(토)부터 3일(월)까지, 35라운드는 10월 8일(토)과 9일(일), 36라운드는 10월 11일(화)과 12일(수), 37라운드는 10월 16일(일), 38라운드는 10월 22일(토)과 23일(일) 열린다.

 

 1위 울산과 2위 전북의 경기는 35라운드로 10월 8일(토) 오후 4시 30분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다. 포항과 울산의 동해안 더비는 36라운드 10월 11일(화) 오후 3시 포항 스틸야드에서 열린다. 이 경기는 포항 홈 구장 스틸야드의 조명 시설이 태풍 피해 복구 중인 관계로 주중 낮 경기로 열린다. 파이널B의 빅매치인 수원과 서울의 슈퍼매치는 10월 9일(일) 오후 2시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다.

 

 9년 만에 파이널A 진출에 성공한 인천의 파이널 라운드 첫 경기는 10월 1일(토) 오후 4시 30분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울산을 상대로 치러진다. 파이널B에서 반전을 노리는 성남의 파이널 라운드 첫 경기는 10월 3일(월) 오후 2시 탄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리며 상대 팀은 수원이다.

 

 파이널B 그룹의 최종 38라운드는 10월 22일(토) 오후 3시, 파이널A 그룹의 최종 38라운드는 10월 23일(일) 오후 3시에 각각 3경기씩 동시에 열린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스포츠월드>


김진엽 기자 wlsduq123@sportsworldi.com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