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티즈, 성장세 무섭다…초동 93만장 ‘자체 최고 기록’

그룹 에이티즈가 초동 성적으로 또다시 자체 최고 기록을 경신했다.

 

5일 소속사 KQ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지난달 29일 발매된 에이티즈의 신보 ‘더 월드 에피소드 1 : 무브먼트(THE WORLD EP.1 : MOVEMENT)’는 국내 음반 판매량 집계 사이트 한터차트 기준 초동 판매량(집계 기준 7월 29일~8월 4일) 93만 장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9월 발매한 미니 7집 ‘제로 : 피버 파트 3(ZERO : FEVER Part.3)’의 초동 판매량 66만 5350장보다 40% 증가한 수치로 에이티즈가 쓴 자체 최고 기록이다.

 

이뿐 아니라 에이티즈는 써클차트(구 가온차트) 31주 차(집계 기준 7월 24일~30일) 앨범 차트 1위를 차지하는가 하면, 한터차트 피지컬 앨범 차트에서도 7월 31일부터 8월 4일까지 5일 연속 1위에 올랐다.

 

이번 앨범은 앞서 일본 타워레코드 주간(집계 기준 7월 25일~31일) 종합앨범 1위, 발매 직후 미국 아마존 베스트셀러 K팝 부문 2위 및 스포티파이 ‘톱 앨범 데뷔(집계 기준 7월 29일~31일) 글로벌’ 차트에서도 상위권에 진입하는 쾌거를 이루기도 했다.

 

에이티즈는 컴백과 동시에 지난 2일 SBS MTV ‘더쇼’와 3일 MBC M ‘쇼! 챔피언’ 1위까지 음악방송 2관왕을 거머쥐며 승승장구하고 있다

 

최정아 기자 cccjjjaaa@sportsworldi.com

<스포츠월드>


최정아 기자 cccjjjaaa@sportsworldi.com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