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P CAST, 멜론서 펼쳐진다 첫 번째 주자는?

 

JYP엔터테인먼트 소속 아티스트들이 출연하는 멜론 스테이션 내 프로그램 ‘JYP CAST(집캐스트)’가 새롭게 론칭된다.

 

멜론은 24일 “멜론 스테이션에 JYP엔터테인먼트 전용 프로그램 ‘JYP CAST(집캐스트)’를 공식 론칭한다”고 밝히며 첫 주자로 트와이스 나연이 출연한다고 예고했다.

 

‘JYP CAST’는 트와이스, 스트레이 키즈, ITZY 등 K팝을 대표하는 아이돌이 대거 소속된 JYP 엔터테인먼트와 No.1 뮤직플랫폼 멜론의 협업으로 제작하는 오리지널 오디오 콘텐츠로, 컴백 아티스트가 출연해 새 앨범 소개를 비롯해 제작 비하인드 스토리 등을 직접 전하며 팬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할 예정이다.

 

또한 새 앨범 타이틀 곡 외에도 수록곡 전체에 대한 자세한 설명을 전하고 팬들이 궁금해 할 멤버들간 깨알 같은 에피소드 등 다채로운 구성으로 채워질 예정이라 많은 팬들의 참여가 기대된다.

 

‘JYP CAST’ 첫 주인공은 24일 오후 1시 새 앨범 ‘IM NAYEON’을 발매하며 솔로 데뷔에 나서는 나연이다. 나연은 ‘JYP CAST’를 통해 “처음으로 혼자 준비하는 앨범이라 많이 설레기도 하고 기대가 많이 됐다”고 소감을 밝힌다.

 

이날 나연은 ‘IM NAYEON’을 친절하게 소개하는 것은 물론이고 처음 작사를 시작하게 된 계기에 대해 “나에게 도전이었다. 약간의 즐거움과 짜릿함, 행복함과 큰 스트레스와 부담감이 함께 하고 있다”고 솔직하게 대답하며 팬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갖는다.

 

JYP의 ‘JYP CAST’의 론칭으로 하이브의 ‘BIGHIT MUSIC RECORD, SM의 ‘SMing’, YG의 ‘YG FAMILY’까지 K팝 주요 4대 기획사가 모두 멜론 스테이션에 입점했다는 점에서 더욱 눈길을 끈다. 이에 따라 K팝 대표 뮤지션들의 지속적인 참여가 예상되며 이를 통해 멜론은 고퀄리티의 오디오 음악 방송으로 팬들의 기대를 한층 더 충족시키는 콘텐츠들을 선사할 계획이다.

 

한편 멜론 스테이션에는 다양한 뮤지션이 직접 DJ가 되어 진행하는 대표 프로그램 ‘오늘음악’, 뮤지션 나얼과 에코브릿지가 함께 진행하는 ‘디깅 온 에어’, DJ 뽀로로가 인기 동요와 재미있는 이야기를 들려주는 뽀로로의 ‘뽈륨을 높여요’, 해외 유명 팝 아티스트가 출연하는 ‘팝 캐스트’, 박선영 아나운서가 진행하는 ‘영화& 박선영입니다’, 인디음악을 조명하는 ‘트랙제로’ 등 다양한 장르의 오리지널 오디오 콘텐츠가 있다.

<스포츠월드>


김재원 기자 jkim@sportsworldi.com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