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환 “강서구 풋살 대회서 최우수 선수상 받아” (주접이 풍년)

가수 김재환이 남다른 축구실력을 자랑했다.

 

23일 방송된 KBS2 ‘팬심자랑대회 주접이 풍년’(이하 ‘주접이 풍년’)에서는 축구선수 손흥민의 주접단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한준희 해설위원과 가수 김재환이 주접단으로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한준희 해설위원은 “손흥민 선수에 관한 이야기라면 어떤 방송이라도 출연할 준비가 돼 있다”고 말했다.

 

이어 “학부에서 자연과학을 전공했고, 대학원에서는 인문학을 했다. 가장 긴 세월을 예체능에 종사하고 있다”며 덕업일치를 이뤘다고 밝혔다. 한준희 해설위원은 “요즘 진짜 피곤하다. 전 세계 축구는 24시간 그치지 않는다”며 “국가대표 축구를 안 하면 클럽 축구를 한다. 성인 축구를 안 하면 연령별 축구를 한다”고 말했다.

 

가수 김재환은 어릴 적 강서구 축구 스타였다고 밝혀 놀라움을 안겼다. 그는 “강서구에서 했던 풋살 대회에서 최우수 선수상을 받기도 했다”고 자랑했다.

 

그러면서 “축구를 사랑하기에 손흥민 선수를 응원하는 마음에 나왔다”며 손흥민을 향한 팬심을 드러냈다.

 

양광모 온라인 뉴스 기자

사진=‘주접이 풍년’ 방송 캡처

<스포츠월드>


양광모 온라인 뉴스 기자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