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첫사랑’ 김윤주 “첫사랑이라는 단어, 듣자마자 행복” [톡★스타]

가수 김윤주가 ‘다시, 첫사랑’의 의미를 밝혔다. 

 

오는 27일 첫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다시, 첫사랑’은 다양한 이유로 이별 혹은 서로를 포기해야만 했던 첫사랑 커플들이 각자 풋풋한 추억, 설렘, 아쉬움을 안고 다시 모여 진짜 사랑과 마주하는 설렘 소환 연애 리얼리티다. 

 

‘다시, 첫사랑’에는 김신영, 김윤주(옥상달빛), 진예(라붐), 정혁이 스튜디오 MC로 나선다. 김윤주는 지난 2014년 십센치 권정열과 결혼한 유일한 기혼 MC다. 이에 다른 MC들과는 색다른 관점으로 출연자들의 감정을 분석해 줄 것으로 보인다. 라디오 DJ로 오래 활약해 온 김윤주는 첫사랑 재회 커플들의 사연을 전달해 주는 ‘첫사랑 라디오’ DJ로 활약을 예고했다. 

 

김윤주는 22일 서면 인터뷰로 ‘다시, 첫사랑’에 합류하는 각오를 전했다. 그는 “설레는 일이 줄어든 요즘, 첫사랑이라는 단어를 듣자마자 행복해졌다”며 ‘다시, 첫사랑’에 출연한 이유를 밝혔다. 이어 김윤주는 첫사랑을 떠올리면 어떤 생각이 드냐는 질문에 “그리움”이라고 답하며 “사랑했던 사람도, 사랑을 하던 나의 모습도 가끔은 그리움으로 남아있다”고 했다. 

 

김윤주에게 ‘다시, 첫사랑’을 통해 소환된 첫사랑 커플들은 어떻게 보였을까. 이에 대해 김윤주는 “사랑했던, 그리고 여전히 사랑하는 상대를 보는 눈빛이 너무 예뻤다”고 답했다.

 

함께 녹화를 진행한 다른 MC진에 관해서는 “귀여운 사람들”이라고 표현하며, “다들 몰입도가 엄청나다”라고 소개했다. 자신의 역할에 대해 “나는 다신 연애를 할 수 없는 사람”이라고 말하며 “모든 연애를 다 응원하며 보겠다”고 설명했다.

 

끝으로 김윤주는 ‘다시, 첫사랑’을 “마음속에 있는 첫사랑을 합법적으로 떠올릴 수 있는 기회”라고 말하며 “설레고 싶으신가요? 그렇다면 ‘다시, 첫사랑!’”이라고 관전 포인트를 짚었다. 오는 27일 월요일 밤 10시 첫 방송. ‘다시, 첫사랑'은 방송 직후 OTT seezn을 통해 다시 볼 수 있다.

 

정가영 기자 jgy9322@sportsworldi.com

 

사진 = MBC에브리원 ‘다시, 첫사랑’

<스포츠월드>


정가영 기자 jgy9322@sportsworldi.com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