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양, ‘안양 한양수자인 리버뷰’ 공급

㈜한양이 이달 경기도 안양시 만안구 안양동에 오피스텔 ‘안양 한양수자인 리버뷰’를 공급한다고 25일 밝혔다. 

 

이 단지는 지하 3층~지상 19층, 2개동 전용 55㎡A,B,C,D 총 4개 타입 169실로 조성되며 안양천 바로 앞에 위치해 수변조망이 가능하다고 관계자는 밝혔다.

 

관계자에 따르면 GTX-C노선이 금정역과 인덕원역(민자적격성 조사 통과, 실시협약 반영)에 각각 정차할 예정이다. GTX-C 노선은 경기도 양주에서 서울 삼성역을 거쳐 수원까지 74.8km를 연결하는 노선이다. 노선이 개통되면 안양에서 서울 삼성까지 약 15분대로 도착이 가능할 전망이다.

 

또한 단지 인근 안양역에는 월곶~판교 복선전철(월판선)사업도 예정돼 있다. 월판선은 경기 시흥, 광명, 안양, 의왕, 성남 등 수도권 서남부 지역을 연결하는 노선으로 약 34km, 11개역으로 이뤄진다. 이 중 안양시에는 지하철 1호선 안양역과 도보로 환승 가능한 월판선 안양역(예정) 등 주요 거점 지역에 4개소의 역이 신설될 계획이다.

 

단지는 ㄱ/ㄷ자형 주방과 쇼룸형 드레스룸, 팬트리 공간 등을 갖췄으며 빌트인 냉장고 및 냉동고와 세탁기, 건조기, 시스템 에어컨(3개소), 3구 하이브리드 쿡탑 등을 무상 제공한다. 이 외에 100% 자주식 주차장과 지하세대창고 등도 마련될 예정이다.

 

한편, 안양 한양수자인 리버뷰의 견본주택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에서 알아볼 수 있다.

 

박혜선 기자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