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편의점과 협업… ‘크라운맥주’, ‘갓생 폭탄맥주’ 출시

하이트진로가 편의점 전용 맥주 2종(500㎖ 캔)을 선보인다.

 

하이트진로는 BGF리테일, GS리테일과 협업해 오는 25일 ‘크라운맥주’와 ‘갓생 폭탄맥주’를 각각 CU와 GS25 편의점에 단독으로 출시한다고 24일 밝혔다. 회사 측은 트렌드에 맞춰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히고 접근성이 용이하도록 편의점 전용으로 내놓게 됐다고 설명했다.

‘크라운맥주’는 대한민국 최초 맥주회사가 만든 프리미엄 오리지널 에일을 콘셉트로 BGF리테일과 함께 개발했다. 회사 관계자는 “하이트진로만의 차별화된 역사성을 재해석했으며, 1952년 첫 출시한 크라운맥주의 상징인 왕관을 활용해 현대적으로 디자인한 패키지가 눈에 띈다”며 “현재 하이트진로의 유일한 에일타입 맥주로 아로마호프 100%로 만든 풍부한 시트러스 향이 특징”이라고 소개했다.

 

‘갓생 폭탄맥주’는 하이트진로가 GS리테일의 ‘갓생기획-신상기획팀’과 협업해 개발했다. 소맥 마니아를 위해 탄생했으며, 내부 조사에서 소맥이 가장 맛있게 느껴진다는 알코올 도수 6도의 라거 타입 맥주다. 섞을 필요 없이 한 캔으로도 깔끔한 소맥 맛을 즐길 수 있다. 패키지는 소주병에 맥주 방울이 담긴 소맥을 형상화해 디자인했다.

 

오성택 하이트진로 상무는 “다양해지는 소비자들의 니즈를 충족하고자 이번 제품을 출시하게 됐다”며 “국내 대표 종합주류기업으로서 소비자들에게 새로움을 제공할 수 있도록 끊임없이 고민하고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스포츠월드>


정희원 기자 happy1@sportsworldi.com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