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담비♥이규혁 부부 된다…오는 5월 결혼

배우 손담비와 스피드스케이팅 감독 이규혁이 부부의 연을 맺는다. 

 

25일 손담비 소속사 H&엔터테인먼트와 이규혁 감독의 소속사 IHQ측은 각각 공식입장을 내고 두 사람의 결혼 소식을 알렸다. 

 

먼저 H&엔터테인먼트는 “손담비 씨 관련 기쁜 소식을 전한다. 손담비 씨가 이규혁 씨와 평생을 함께할 동반자로 백년가약을 맺기로 했다”고 밝혔다. IHQ 역시 “이규혁 감독이 손담비와 결혼을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두 사람은 오는 5월 13일 서울 모처에서 백년가약을 맺는다. 결혼식은 코로나19 여파로 가까운 친인척 및 지인들을 모시고 비공개로 진행한다. 

 

손담비와 이규혁 감독은 지난해 12월 공개 열애를 알렸다. 공개 후 SNS에 행복한 일상을 공개하며 서로에 대한 변함없는 신뢰와 애정을 보여왔다. 

 

손담비 소속사는 “앞으로도 손담비 씨는 대중과 소통하는 배우로서 더 좋은 활동을 보여드릴 것이다. 인생에서 아름다운 시작을 함께할 두 사람에게 따뜻한 격려와 축복 부탁드린다”고 당부했고, 이규혁 감독은 소속사를 통해 “현명하고 배려심 깊은 사람과 새로운 시작을 하게 되었다. 보내주신 사랑에 보답할 수 있도록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정가영 기자 jgy9322@sportsworldi.com

 

사진=손담비 SNS

<스포츠월드>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