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안84 “새집 3억 5천에 월세 70만 원, 대출 껴도 나쁘지 않아” (인생84)

웹툰작가 기안84의 새 보금자리가 공개됐다.

 

15일 기안84의 유튜브 채널 ‘인생84’에는 ‘최초공개! 기안84 VLOG 태어난 김에 열심히 사는 남자’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영상에서 기안84는 “새로 이사 온 이곳은 3억5천만 원에 월세 70만 원짜리 집이다. 새집이라 그런지 풍경도 좋고 깔끔하다”며 새집을 소개했다.

 

기안84는 창밖의 풍경을 카메라에 담으며 “어렸을 때는 전세가 제일 좋은 줄 알았는데 20년 정도 나와서 살아보니까 대출을 끼고 집을 사는 것도 나쁘지 않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요즘 유일한 취미가 운동화 모으기라는 기안84는 그간 자신이 모은 운동화를 공개하기도 했다. 그중에는 지드래곤이 나이키와 협업한 한정판 운동화도 있었다. 기안84는 “몇 년 전만 해도 운동화나 피규어 사 모으는 게 이해가 안 됐다. 막상 사보니까 어렸을 때 비싼 운동화를 가지지 못한 한을 보상받는 기분이다”라고 전했다. 또 10만원 대 시계를 3개 장만했다며 “언젠가 롤렉스 같은 시계도 하나쯤은 살 것 같다”고 덧붙였다.

 

외출에 나선 기안84는 “어렸을 때는 아버지가 뉴스 보는 게 세상에서 제일 싫었다. 재미없는 걸 왜 보는지 몰랐는데 이제 제가 그런 재미없는 걸 재밌게 보는 걸 보면 중년의 아저씨가 된 것 같다”고 털어놨다.

 

이후 집에 돌아와 홀로 술을 마시던 기안84는 감성에 젖었다. 그는 “취기가 올라온다. 취기가 올라오면 지나온 미련이 남는 추억들을 생각한다. 이게 일상이고 무한 반복이다. 이 일상 곱하기 365가 제 일상이다”라고 밝혔다.

 

윤설화 온라인 뉴스 기자

사진=유튜브 채널 ‘인생84’ 캡처

<스포츠월드>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