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우성, 얼굴 낭비 셀카에 팬들 “모자 압수” [스타★샷]

배우 정우성이 영화 ‘특송’ 관람 인증샷을 공개했다.

 

정우성은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박소담 특송 잘 봤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영화 ‘특송’ 관람 후 인증샷을 남기고 있는 정우성의 모습이 담겼다. 정우성은 편안한 차림을 하고 모자와 마스크로 얼굴을 가렸지만, 여전히 훈훈한 비주얼을 자랑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특히 팬들은 정우성의 모자에 주목했다. 팬들은 “그 모자… 뭐야”, “모자 압수”, “우리 아버지 모자가”, “그 얼굴로 자꾸 이렇게 찍을 건가요?”라는 댓글을 남겨 웃음을 자아낸다.

 

정우성은 영화 ‘서울의 봄’ 출연을 확정 지었다.

 

양광모 온라인 뉴스 기자

사진=정우성 인스타그램

<스포츠월드>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