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여파 연기된 뮤지컬 ‘라이온킹’, 오는 26일 개막

항공 수급 문제로 개막을 연기했던 뮤지컬 '라이온 킹'이 오는 26일에 막을 올린다.

 

지난 7일부터 예매가 가능하며 1월 26일부터 2월 13일까지 공연 예약을 할 수 있다. 개막 연기로 예매가 취소된 관객들을 대상으로 선예매가 진행된다.

 

앞서 '라이온 킹'은 당초 1월 9일에 개막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여파에 따른 항공 수급 문제로 일정을 연기했다.

 

인터내셔널 투어 프로덕션은 "특별방역대책으로 항공 수급에 문제가 발생해 인터내셔널 투어에 입국이 지연되어 불가피하게 개막일을 연기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최정아 기자 cccjjjaaa@sportsworldi.com

<스포츠월드>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