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달집3’ 공명, 천우희에 “더 쪼끄매지고 귀여워져” 애교 폭발

배우 공명이 천우희와의 우정을 과시했다.

 

25일 방송된 tvN ‘바퀴 달린 집3’에서는 배우 천우희, 조현철이 성동일, 김희원, 공명과 함께 전남 보성 여행을 떠났다.

 

이날 공명은 천우희를 데리러 가며 “천우희가 걱정을 많이 하더라”라고 전했다. 천우희에게 연락을 받지 못한 성동일은 “나 때문에?”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안겼다.

 

이후 약속 장소에서 성동일, 김희원, 공명과 만난 천우희는 밝은 표정으로 반갑게 인사를 나눴다. 천우희는 “여기 나온다는 게 너무 좋다”며 “(김희원이) 밥만 먹고 푹 쉬다 가면 된다고 했는데, 방송 보면 다 일을 하시더라”라며 기대감을 드러냈고, 성동일은 “기본적인 거지”라고 말했다.

멤버들은 득량역 주변 산책에 나선 가운데, 천우희와 공명은 붙어 다니며 “잘 있었어?”라고 안부를 물었고, 공명은 천우희에게 “어제 잠을 못 잤잖아. 설레서”, “더 쪼끄매지고 귀여워졌지?”라는 애교 섞인 멘트로 우정을 과시해 눈길을 끌었다.

 

양광모 온라인 뉴스 기자

사진=‘바퀴 달린 집3’ 방송 캡처

<스포츠월드>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