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드 코로나 시대, 골프장 등 운동시설 내 개인용 공기 살균기 ‘바이러스클린랩’ 인기

 지난 1일부터 시행된 위드 코로나(단계적 일상회복)가 현실로 다가오면서 업체, 공공기관, 매장뿐만 아니라 개개인들의 자체적 방역 책임이 커지고 있다. 특히 실내, 실외 할 것 없이 안전하게 스포츠 생활을 영위하려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어 개인용(휴대용) 공기 살균기 제품군의 판매량이 급증하고 있다.

 

 그중 공간 살균과 표면 살균 2가지 살균이 모두 가능한 휴대용 바이러스 살균기 ‘바이러스클린랩’이 큰 인기를 끌고 있다. 거리측정기 보이스캐디로 유명한 ㈜브이씨에서 직접 연구개발을 통해 판매 중인 이 제품은 세련된 디자인과 충전용 배터리로 휴대가 편리하며 안정성이 입증된 플라즈마로 공간 살균을, UVC LED로 강력한 표면 살균력을 자랑하는 제품이다. 보이스캐디로 ‘골퍼들을 위한 제품’을 지속 개발해 온 ㈜브이씨가 골퍼들이 안전하게 골프를 즐길 수 있게 시장에 선보인 제품이기도 하다.

 

 먼저 바이러스클린랩의 공간 살균 기능은 미국 Micro Bac 연구소의 휴먼 코로나 바이러스 99.9% 제거 시험 성적서를 보유한 플라즈마 모듈을 사용했다. 2억개의 음이온과 양이온을 생성시켜 공기 중의 바이러스, 세균 등을 효과적으로 살균한다. 이 때문에 스크린 골프 등 밀폐된 실내와 필드 내 카트에서도 나만의 안전한 공간을 위해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다.

 

 바이러스클린랩의 표면 살균 기능은 더욱 그 활용도가 높다. 강력한 자외선 UV-C로 표면의 바이러스와 세균을 빠르게 살균한다. 이에 스크린 골프장에서 여러 명이 공유해 사용하는 골프채 그립이나 장갑 등에 약 30초~1분 이상 표면 살균을 진행하고 사용하면 그 안전성을 효과적으로 높일 수 있다.

 

 바이러스클린랩의 제조사 ㈜브이씨의 관계자는 “실내 스크린 골프 연습장뿐만 아니라 실외 필드에서도 쓸 수 있기 때문에 골퍼들의 제품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며 “위드 코로나로 이전보다 제품 판매가 300%나 급증했다”고 밝혔다. 그는 “㈜브이씨가 골퍼들을 위해 필요한 제품을 지속해서 고민해온 만큼 위드 코로나 시대에 골퍼들이 언제 어디서나 안전한 골프 라이프를 즐길 수 있게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사진=㈜브이씨 제공

<스포츠월드>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