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 ‘우주급’ 퍼포먼스 장착…트라이비, 음방 1위 후보로 만나요

 

‘우주급’의 주체할 수 없는 에너지다. 그룹 트라이비가 강력한 퍼포먼스와 다채로운 음악들을 통해 더욱 발전한 모습으로 돌아왔다.

 

트라이비는 12일 첫 미니 앨범 ‘베니 비디 비치(VENI VIDI VICI)’ 발매 기념 온라인 쇼케이스를 열었다. 

 

타이틀곡 ‘우주로(WOULD YOU RUN)’는 자신감으로 가득 찼다. 신사동호랭이와 EXID 엘리(ELLY)가 공동 작사·작곡했으며 역동적인 리듬과 가사로 트라이비의 당찬 모습을 잘 대변해준다. 

 

이번 앨범은 지난 5월 발매한 두 번째 싱글 ‘꼰미고(CONMIGO)’ 이후 약 5개월 만에 발표하는 신보다. ‘베니 비디 비치’는 라틴어로 ‘왔노라 보았노라 이겼노라’라는 뜻으로 새로운 세계를 정복하겠다는 당찬 포부를 나타냈다.

 

퍼포먼스는 대표적인 자랑거리. 데뷔 1년차이지만 ‘퍼포먼스 맛집’이라는 수식어까지 붙었을 정도. 진하는 “우주급 퍼포먼스에 도전하니가 이번 활동을 지켜봐달라”고 했다. 

 

첫 미니 앨범인 만큼 다양한 곡을 통해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인다. 지아는 “몽환적이고 성숙한 느낌을 입혔고 지난 앨범보다 발전한 모습들을 담았다”고 밝혔다.

 

이번 활동의 목표치도 높아졌다. 음원 차트 상위권 입성 및 음방 1위 후보에 오르는 것이다. 송선은 “‘우주로’를 통해 음원 차트 5위에 들고 싶다”고, 현빈은 “우주급 퍼포먼스를 내세워 음악 방송 1위 후보에 오르고 싶다”고 소망했다.   

 

타이틀곡외에도 완성도가 높다. ‘무리를 위해 사나워질 수 있는 늑대’처럼 더욱 강해지는 트라이비에 비유한 ‘로보(LOBO)’, 아직 미성년자라 도전해보지 못한 영역에 대한 얘기를 담은 현빈-소은-미레의 유닛곡 '-18'.              

 

힘든 이의 곁에 있겠다는 내용을 담은 송선-켈리-진하-지아의 유닛곡 ‘갓 유어 백(GOT YOUR BACK)’ 등 신곡 다섯 곡을 비롯해 기존 발표곡 ‘둠둠타’ ‘러버덤’까지 더해 총 7트랙을 실었다. 이날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새 음반을 발표한다.     

 

김재원 기자 jkim@sportsworldi.com

<스포츠월드>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