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The Feels’, 美 빌보드 ‘핫 100’ 83위 진입

그룹 트와이스가 첫 영어 싱글 'The Feels'(더 필즈)로 미국 빌보드 핫 100 83위, 영국 오피셜 차트 80위에 동시 진입했다. 특히 첫 영어 싱글로 이 차트서 커리어 첫 진입을 이뤄 더욱 의미를 더한다.

 

미국 빌보드가 12일 공식 SNS를 통해 발표한 바에 따르면, 트와이스가 10월 1일 전 세계 동시 발표한 첫 영어 싱글 'The Feels'는 갱신 예정인 최신 '핫 100' 차트에 83위로 등장했다. 이로써 트와이스는 빌보드 메인 차트 '핫 100'에 최초 입성함과 동시에 2021년 해당 차트에 이름을 올린 첫 K팝 걸그룹으로 이름을 빛냈다.

 

특히 미국 빌보드, 오리콘과 함께 세계 3대 음악 차트로 꼽히는 영국 오피셜 차트의 '오피셜 싱글 차트 톱 100'에도 80위로 첫 진입하는 성과를 거뒀다. 뿐만 아니라 빌보드 '디지털 송 세일즈' 5위를 비롯해 '빌보드 글로벌(미국 제외)'와 '빌보드 글로벌 200' 차트에서는 각 10위와 12위에 올라 자체 최고 기록을 썼다. 애플뮤직 글로벌 일간 차트 17위, 유튜브 글로벌 뮤직비디오 주간 차트 1위 등 여러 해외 차트에서 호성적을 달성하고 자체 기록을 경신해 이목을 끌었다.

 

앞서 트와이스는 'The Feels'로 발매 다음 날인 2일 오전까지 누적 기준 해외 35개 지역 아이튠즈 송 차트 1위를 비롯해 미국에서도 자체 최고 순위인 3위에 올랐고 애플뮤직 톱 100 글로벌 차트 83위, 4일 자 스포티파이 글로벌 톱 200 차트 52위를 기록하며 거센 글로벌 인기를 입증한 바 있다.

 

트와이스가 데뷔 후 처음으로 발표한 영어 싱글 'The Feels'는 첫눈에 반했을 때 설레고 행복한 감정을 담은 가사와 그루브한 베이스 사운드, 디스코 신스 비트 등으로 이루어진 중독성 강한 멜로디가 특징이다. 올해 6월 미니 10집 'Taste of Love'(테이스트 오브 러브)로 미국 빌보드 메인 차트인 ‘빌보드 200’ 6위를 차지하며 역대 K팝 걸그룹이 발매한 미니 앨범 사상 최고 성적을 달성하는 기염을 토한 트와이스는 'The Feels'로 글로벌 K팝 팬들의 열렬한 성원에 화답하고 특별한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다.

 

한편 트와이스는 오는 11월 12일 정규 3집 'Formula of Love: O+T=<3'(포뮬러 오브 러브: O+T=<3)를 발매하고 약 5개월 만에 국내 컴백한다. 이에 앞서 오늘(12일) 오전 11시부터 신보 예약 판매를 진행한다.

 

정가영 기자 jgy9322@sportsworldi.com

 

사진= JYP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포츠월드>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