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필립♥’ 박현선, 깜짝 임신 소식…“선물처럼 찾아온 소중한 아가”

배우 출신 사업가 이필립 아내 박현선이 임신 소식을 전했다.

 

박현선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고백할 게 있어요. 이 사실을 올리기까지 며칠간 얼마나 고민을 했는지. 저와 천사님이 엄마 아빠가 된답니다”라며 임신 소식을 전했다.

 

이어 “선물처럼 찾아온 소중한 아가. 갑작스럽게 찾아와 계획했던 일정들은 틀어졌지만 기다렸던 만큼 너무나 행복한 하루하루를 보내며 만날 날만을 기다리고 있어요. 언젠간 우리에게 아가가 찾아오겠지? 했지만 그저 먼 나라 이야기 같았는데”라며 “이제 배도 좀 나왔어요. 오늘 입을 의상 지퍼가 겨우 올라가서 살짝 열고 방송해야 할지도”라고 고백했다.

 

그러면서 “우리 아가 태명은 곰동이예요! 우리 곰이 동생-“곰동” 아빠가 지어줬지요. 남편이 너무 좋아하는 모습보니 더더 행복합니다. 곰동이는 벌써 16주. 우리 곰동이 축하해주세요”라고 전했다.

 

또한 박현선은 12주, 16주 때 초음파 사진을 공개했다. 이와 함께 박현선은 “아빠 닮아서 발도 커요”라며 예비맘의 설렘을 드러냈다.

 

박현선은 지난해 1월 글로벌 IT 기업 STG 이수동 회장 아들인 배우 출신 사업가 이필립과 결혼했다. 현재 쇼핑몰 대표로 활동 중이다. 

 

양광모 온라인 뉴스 기자

사진=뉴시스 제공

<스포츠월드>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