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형돈♥’ 한유라, 폐업 카페 정리하며 “아쉽고 슬퍼” [스타★샷]

개그맨 정형돈의 아내 한유라가 카페를 정리하며 아쉬운 마음을 드러냈다.

 

한유라는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usm, 라스빗 조명만 집으로 옮기면 정말 끝… 아쉽고 너무나 슬프다. 곧 열쇠 넘겨주고 나면 이 모습도 끝이겠지”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한유라는 운영 중이던 성북동 카페를 정리 중인 모습이 담겼다. 최근 카페 폐업 소식을 알렸던 한유라는 카페를 정리하면서 아쉬운 마음을 드러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한편, 한유라는 방송작가 출신으로 지난 2009년 정형돈과 결혼, 슬하에 쌍둥이 딸을 두고 있다.

 

양광모 온라인 뉴스 기자

사진=한유라 인스타그램

<스포츠월드>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