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22일) 날씨, 38도 이상 무더위…폭염특보 발효

 

목요일인 오늘(22일)은 절기상 가장 더운 날을 의미하는 대서이다. 이날 낮 기온은 35도 안팎으로 오르며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전국이 북태평양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서쪽 내륙 일부 지역에서는 낮 최고기온이 38도 이상 올라가는 곳도 있겠다.

 

전국의 자외선지수 역시 ‘매우 높음’ 단계로 예상된다.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 농도는 ‘좋음’에서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아침 예상 최저기온은 20~26도, 낮 최고기온은 28~36도다.

 

지역별 예상 낮 최저기온은 서울 26도 인천 26도 춘천 23도 대전 24도 대구 24도 부산 25도 광주 23도 제주 26도다.

 

지역별 예상 낮 최고기온은 서울 36도 인천 34도 춘천 36도 대전 35도 대구 34도 부산 31도 광주 36도 제주 31도다.

 

기상청 관계자는 “고온다습한 북태평양고기압이 한반도 대기 상층을 덮고 있는 데다, 일본 오키나와 부근을 지나고 있는 제6호 태풍 '인파'가 추가적으로 열을 들여오고 일사 효과까지 더해지며 기온이 계속 상승하고 있다”며 “외출을 자제하고 피부 화상을 입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윤설화 온라인 뉴스 기자

사진=뉴시스 제공

<스포츠월드>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