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예슬과 가라오케 女스타들?…원본 사진 찾아보니

[스포츠월드=최정아 기자] 배우 한예슬이 자신의 남자친구를 “가라오케에서 만났다”고 인정한 가운데 두 사람을 둘러싼 루머가 확장되고 있는 모양새다.

 

한 유튜브 채널에서는 한예슬이 중심에서 찍은 사진을 공개, ‘한예슬과 여배우들의 가라오케 모임’이라고 주장했다. 한예슬 외에도 한가인, 최지우, 고소영, 차예련 등이 사진에 등장한다. 하지만 이는 가라오케 모임이 아닌 CJ 주최 송년 모임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8일 복수 연예계 관계자는 언론 인터뷰를 통해 “공개된 사진은 CJ 주최 송년 모임에서 촬영한 것이다. 배우들이 개인적으로 약속을 잡고 만난 사진이 아니다”라고 전했다.

 

이 유튜브 채널은 앞서 한예슬의 남자친구가 접대부 출신이며 금전적 피해를 입은 피해자도 있다고 주장했다.

 

또한 디스패치는 제보를 인용해 한예슬과 남자친구가 불법 유흥업소에서 만났다고 보도했다.

 

또 한예슬의 남자친구가 접대부로 일하며 대가성 관계를 맺었다거나, 스폰을 받아 피해자를 양산하기도 했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한예슬은 “피해자분이 계시다는 기사는 남자친구와 긴 대화로 사실이 아니라는 걸 듣게 되었고, 제가 직접 보지 못한 소문들보단 저에게 본인의 어려운 얘기를 진솔하게 해주는 제 친구 말을 믿고 싶다”고 말했다. 더불어 악성 댓글 및 허위사실을 유포에 대해서는 법적 대응을 알린 상황이다.

 

cccjjjaaa@sportsworldi.com

<스포츠월드>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