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운전’ 삼성 김진영, 27경기 출전정지·제재금 700만원

 

[스포츠월드=김진엽 기자] KBL은 4일 오전 10시 논현동 KBL 센터에서 재정위원회를 개최해 지난달 7일 음주운전 사고를 낸 삼성 김진영에 대해 심의했다.

 

 재정위원회는 김진영에게 27경기 출전정지, 제재금 700만원, 사회봉사 활동 120시간을 부과했다.

 

 재정위원회는 본 제재와 관련해 공인으로 사회적 물의를 일으켜 프로농구 이미지를 실추한 점, 지난 30일 언론 보도를 통해 해당 사건이 대중에게 알려지기 전까지 소속 구단 및 연맹에 신고하지 않은 점 등을 감안해 중징계 결정을 내렸다.

 

 KBL은 최근 프로농구와 관련된 일련의 불미스런 사건, 사고 재발 방지 및 예방을 위해 10개 구단과 함께 선수단 교육 강화 및 제도 보완을 할 예정이며 유사 사건 재발 시 엄중히 제재할 방침이다. 

 

wlsduq123@sportsworldi.com 사진=KBL

<스포츠월드>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