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광♥’ 이솔이 “남편과 추억 많았는데, 흑흑”…왜? [스타★샷]

 

[스포츠월드=유수연 온라인 뉴스 기자] 코미디언 박성광의 아내 이솔이가 속상한 심정을 털어놓았다.

 

4일 이솔이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전화도 되다 말고, 기능도 멈추고, 용량도 꽉 차고…버티고 버티다 드디어 핸드폰을 바꿀 때가 됐네요”라는 글과 함께 자신의 셀카를 게재했다.

 

이솔이는 “남편과의 추억이 많아서 절대 바꾸기 싫었는데 너무 슬프다 흑흑”이라며 “예전에는 핸드폰 바꾸는 게 좋았는데, 이젠 데이터 옮길 생각에 머리가 벌써 지끈지끈하다. 이렇게 나이 들어감을 체감 하나요”라고 덧붙였다.

 

한편 박성광-이솔이 부부는 지난 2020년 8월 결혼했다. 최근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출연해 일상을 공개한 바 있다.

 

사진=이솔이 인스타그램

<스포츠월드>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