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시, 싸이가 수장으로 있는 피네이션과 ‘굿바이’

 

 

가수 제시가 싸이가 수장으로 있는 피네이션과 작별을 고했다.

 

6일 피네이션 측은 “당사와 제시의 전속계약이 최근 만료되었음을 알려드린다”며 “당사는 앞으로 펼쳐질 제시의 아티스트 행보를 응원할 것이며, 그녀의 다양한 활동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이어 “피네이션의 첫 번째 아티스트로서 피네이션의 시작부터 현재까지 함께한 제시는 뜨거운 열정과 끊임없는 노력으로 보다 많은 팬분들에게 사랑받는 아티스트로 자리 매김하였다”며 “나아가, 그러한 과정과 성과는 피네이션의 모든 구성원들에게도 긍정적이고 즐거운 자극이 되었다”며 제시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제시는 지난 2019년 1월, 싸이가 만든 기획사 피네이션의 첫 번째 아티스트로 이름을 올렸다. 이어 다양한 음반으로 존재감을 발휘했으며 각종 예능에서도 활약을 펼쳤다. 최근엔 싸이와도 특급 케미를 선보였다. 싸이가 지난 4월 발표한 정규 9집 ‘싸다9’의 여섯 번째 트랙 ‘GANJI’라는 곡에 이름을 올리기도 했다. 추후 어느 곳에서 둥지를 틀지 관심이 모아진다.

 

김재원 기자 jkim@sportsworldi.com

<스포츠월드>


김재원 기자 jkim@sportsworldi.com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