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파, 유엔 포럼서 연설…“지속 가능한 개발 목표 지지”

그룹 에스파가 UN(유엔) 2022 지속가능발전 고위급 포럼(High Level Political Forum for sustainable development, HLPE)에서 미래 세대를 대표하는 글로벌 스피커로 나섰다.

 

6일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에스파는 지난 5일(현지시간) 오전 9시 미국 UN 뉴욕 본부 총회 회의장에서 개최된 2022 지속가능발전 고위급 포럼의 개회 섹션에 참석해 ‘Next Generation to the Next Level’을 주제로 한 스피치를 펼치며 지속 가능한 발전 목표에 대한 관심과 실천을 독려하는 메시지를 전했다.

 

이번 포럼에서 대표로 스피치를 맡은 지젤은 “오늘 이 자리에 초대해 주셔서 너무 영광이다. 에스파는 현실과 가상세계를 넘나드는 그룹으로, 저희 멤버 4명은 현실 세계에 존재하며, 4명의 아바타 멤버들은 메타버스에 존재한다. 이를 합쳐서 저희는 ‘메타버스 걸그룹’으로 불리곤 한다”고 연설을 시작했다.

 

특히 에스파는 MZ 세대 대표이자 아바타 ‘ae’(아이) 멤버들과 함께하는 메타버스 세계관을 가진 걸그룹인 만큼, “메타버스는 현실과 가상, 시간과 공간, 장르, 세대 등 모든 경계를 초월한 무한의 영역으로, 보다 다양한 가능성이 열려 있어 많은 사람이 주목하고 연구해 점점 더 발전하고 있다. 메타버스를 향한 관심도가 가속화되어가는 이 상황 속에서, ‘현실 세계에 대해서도 그만큼 노력하고 있는가?’라고 질문하게 된다”고 지속 가능 발전에 대한 화두를 던졌다.

 

그러면서 “메타버스 세상은 현실을 반영하는 세계로, 현실이 고갈되기만 하고 지속 가능하지 않다면 가상 세계의 무한한 가능성 역시 지키기 어렵지 않을까. 지속 가능한 지구의 생태계와 질 높은 삶을 위한 기회의 균등 없이는 메타버스 세계가 반영할 수 있는 현실 세계도 존재하지 않을 것이다”라며 “그렇기 때문에 지금 이 자리에서 논의되는 지속 가능한 발전이라는 주제가 굉장히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또 다음 세대가 지속 가능한 개발 목표를 전적으로 지지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에스파는 “저희도 음악을 통해 다음 세대와 소통하고 교감하면서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한 목표들을 현실 세계와 메타버스에서 알리기 위해 노력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연설을 마친 에스파는 포럼 현장에서 히트곡 ‘Next Level’ 무대를 영상으로 선보이며, 다이내믹하면서도 파워풀한 퍼포먼스를 선사해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냈다.

양광모 온라인 뉴스 기자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포츠월드>


양광모 온라인 뉴스 기자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