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채아, 말라도 너무 말랐네…팔뚝 같은 극세사 다리 [스타★샷]

배우 한채아가 극세사 각선미를 자랑했다.

 

한채아는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꽃 이모티콘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캐주얼한 차림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는 한채아의 모습이 담겼다. 한채아는 짧은 핫팬츠를 입고 여리여리한 각선미를 자랑하고 있다. 또한 한채아의 동안 미모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채아는 2008년 차범근 전 축구감독의 아들 차세찌와 결혼, 슬하에는 딸 한명을 두고 있다.

 

양광모 온라인 뉴스 기자

사진=한채아 인스타그램

<스포츠월드>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