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이니, 리패키지 완성도 높은 이유

 

[스포츠월드=김재원 기자] 그룹 샤이니(SHINee)가 리패키지를 통해 청량한 음악부터 민호 작사 참여곡을 포함시켜 높은 완성도를 자랑한다.

 

샤이니 정규 7집 리패키지 ‘Atlantis’(아틀란티스)는 오는 12일 오후 6시 음원 공개되며, 청량한 매력을 예고한 타이틀 곡 ‘Atlantis’를 비롯해 ‘같은 자리 (Area)’, ‘Days and Years’(데이즈 앤 이어즈) 등 신곡 3곡이 추가된 총 12곡으로 구성, 샤이니의 보다 다채로운 음악 색깔을 만날 수 있다.

 

추가 수록된 신곡 ‘같은 자리 (Area)’는 스캣과 플루트 선율이 쓸쓸한 무드를 극대화하는 프로그레시브 R&B 장르의 곡으로, 멤버 민호가 작사에 참여한 가사에는 떠난 연인의 빈자리를 남겨둔 채 늘 같은 자리에 머무르는 아픈 마음을 독백 형식으로 풀어내 눈길을 끈다.

 

 

더불어 ‘Days and Years’는 미니멀한 반주와 샤이니의 보컬 하모니가 어우러진 R&B 기반의 팝 곡으로, 모든 순간이 완벽하지 않더라도 평생 함께 하자는 내용을 가사에 담았으며, 싱어송라이터 콜드가 랩 메이킹에 참여해 매력을 더했다.

 

또한 7일 0시에는 샤이니 각종 SNS 계정을 통해 판타지 같은 비주얼이 돋보이는 멤버 키와 태민의 티저 이미지를 공개해 새 앨범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한편, 샤이니 정규 7집 리패키지 ‘Atlantis’는 4월 15일 음반 발매된다.

 

jkim@sportsworldi.com

 

<스포츠월드>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