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모♥’ 김희철 “올해 39세…엄마가 올해 장가 가라고”

[스포츠월드=유수연 온라인 뉴스 기자] 김희철이 결혼을 언급했다.

 

21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혹한기 캠프를 떠난 김종국·김준호·배정남·김희철·이상민·탁재훈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희철은 배정남에게 “언제 결혼하고 싶냐”고 물었고, 배정남은 “40대 중반쯤 하고 싶다”고 계획을 밝혔다.

 

김희철은 “나는 이제 39살이 됐는데 엄마가 올해 결혼하라고 했다”고 털어놓으며, 김준호와 탁재훈에게 “솔직하게 혼자 있을 때 가장 큰 행복이 뭐냐”고 물었다.

 

이에 탁재훈은 “마음대로 들어갔다 나왔다 하는 것 아니겠냐”고 대답했고, 김희철 역시 “종국이 형이 얘기했던 것처럼 혼자가 너무 편하다”고 공감했다.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캡처

<스포츠월드>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