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 방탄소년단 팝업 ‘스페이스 오브 BTS’ 연다

[정희원 기자] 방탄소년단의 새로운 팝업스토어 ‘SPACE OF BTS’가 전국 4개 지역 롯데백화점에 들어선다.

 

롯데백화점은 빅히트아이피와 파트너십을 맺고 오는 21일부터 서울, 부산, 대구, 광주 등 4개지역에 방탄소년단 공식 팝업스토어 ‘BTS POP-UP :SPACE OF BTS’를 오픈한다.

 

팝업 스토어에서는 현재 온라인과 쇼케이스로 운영되고 있는 ‘BTS POP-UP : MAP OF THE SOUL’ 등 기존 팝업스토어에서 공개되지 않았던 신상품들을 대규모로 선보일 예정이다.

 

최초로 공개되는 베이직 테마 상품은 누구나 어울릴만한 맨투맨, 티셔츠, 재킷 등 데일리 패션 아이템들로 구성돼 있다. 또 방탄소년단 대표 곡인 ‘DNA’, ‘MIC Drop’, ‘IDOL’, ‘작은 것들을 위한 시’의 테마로 만들어진 신상품들이 순차적으로 공개될 예정이다. 대표 상품으로는 후드티, 다운 재킷, 셔츠 등 패션 상품 외에도 펜, 스티커 세트 등 문구류부터 인형, 스노우볼 등 토이류까지 다양한 상품들이 준비돼 있다.

 

방탄소년단 팝업스토어 ‘SPACE OF BTS’는 제품들을 직접 확인하고 구매할 수 있는 상품 판매 공간과 보라색 테마로 꾸며진 ‘I PURPLE U’ 포토존이 설치돼 있다. 방탄소년단 캐릭터인 ‘타이니탄’을 활용한 시그니처 공간 또한 마련된다.

 

해당 팝업스토어는 4개점 모두 2월 28일까지 약 3개월간 운여된다.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한 방역 지침에 따라 현장 예약자에 한해 순차적으로 입장할 수 있다.

 

현종혁 롯데백화점 고객경험부문장은 “어려운 시기 전세계인들에게 단비가 되어주는 방탄소년단 팝업스토어를 오픈하게 돼 영광”이라며 “방탄소년단 팬 분들은 물론 롯데백화점을 방문하는 전 고객께 잠시나마 힐링의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happy1@segye.com

<스포츠월드>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