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걸 유아, 키치한 소녀의 마성 같은 매력 선보여

 

[스포츠월드 김용학 기자] ‘콘셉트 요정’ 오마이걸(OH MY GIRL) 유아가 마성의 아우라를 발산하는 키치한 소녀로 변신했다.

 

 

소속사 WM엔터테인먼트는 남성 매거진 ‘지큐 코리아(GQ KOREA)’ 11월호와 함께한 유아의 화보를 공개했다. ‘YooA in Wonderland'란 콘셉트로 감각적인 스타일링이 어우러진 화보에서 유아는 그녀만의 공상과 상상을 화보 속에 마음껏 표현해내며 빨려들 것 같은 마성의 아우라를 발산했다.

 

 

동화적인 오브제를 활용한 이번 화보는 엉뚱하면서 키치한 무드를 자아내고 있다. 유아는 화이트 투피스 원피스를 입고 개구쟁이처럼 순수한, 사랑스러운 미소를 드러내는 것은 물론 시크한 블랙 원피스로 강렬한 카리스마를 자아내기도 했다. 또 하늘색 컬러의 시스루 원피스를 입고 완벽한 여신같은 자태를 뽐내며 패션모델 못지않은 분위기를 자아냈다.

 

yhkim@sportsworldi.com

사진=WM엔터테인먼트 제공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