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하예 “역시 사필귀정” 의미심장 발언…‘벌금형’ 받은 박경 저격?

[스포츠월드=현정민 기자] 가수 송하예가 자신의 SNS에 의미심장한 말을 남겨 누리꾼들의 이목이 쏠렸다.

 

송하예는 지난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역시 사필귀정”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이는 가수 박경이 음원 사재기 의혹을 받는 가수를 실명 거론해 피소,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명예훼손) 혐의로 약식기소돼 벌금 500만원의 약식 명령을 받은 것에 대한 소감을 밝힌 것이 아니냐는 누리꾼들의 추측 댓글이 쏟아지고 있다.

 

앞서 박경은 지난해 11월 자신의 SNS에 “바이브처럼 송하예처럼 임재현처럼 전상근처럼 장덕철처럼 황인욱처럼 사재기 좀 하고싶다”는 글을 올려 ‘음원 사재기’ 논란에 불을 지핀 바 있다.

 

mine04@sportsworldi.com

 

사진=송하예 인스타그램 캡처 

<스포츠월드>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