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日앨범 ‘24H’, 빌보드 재팬도 1위…주요 차트 석권

[스포츠월드=정가영 기자] 그룹 세븐틴이 일본 미니 2집 ‘24H’로 파죽의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지난 16일 빌보드 재팬에 따르면 세븐틴은 21일 자 주간 앨범 세일즈 차트 ‘빌보드 재팬 탑 앨범 세일즈(Billboard JAPAN Top Albums Sales)’와 빌보드 재팬 종합 차트 ‘재팬 핫 앨범(JAPAN HOT Albums)’ 모두 가장 높은 곳에 이름을 올리는 쾌거를 이뤄냈다. 특히 ‘빌보드 재팬 탑 앨범 세일즈’에서 28만5517장이라는 높은 판매량으로 당당히 1위를 차지하며 현지의 뜨거운 열기를 느끼게 했다 .

 

뿐만 아니라 세븐틴은 일본 미니 2집 발매와 동시에 일본 최대 판매량 집계 사이트 오리콘 데일리 앨범 랭킹 1위에 등극한 것은 물론 오리콘 주간 앨범 랭킹(9월 7일~9월 13일 집계 기준)과 주간 합산 앨범 랭킹(9월 7일~9월 13일 집계 기준)에서도 1위를 기록해 각종 차트를 석권하고 있다. 세븐틴은 이번 앨범을 통해 처음으로 일본 주요 주간 앨범 차트 4관왕을 달성이라는 뜻깊은 기록을 세우게 됐다. 

 

한편, 세븐틴의 일본 두 번째 미니 앨범 타이틀곡 ‘24H’는 ‘시계의 시침과 분침처럼 서로 다른 길을 걷고 있어도 언젠가는 운명처럼 꼭 만나게 된다’는 메시지를 담고 있는 곡으로 돋보이는 퍼포먼스도 만나볼 수 있다. 

 

jgy9322@sportsworldi.com

 

사진=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포츠월드>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