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계 컴백 하나?’…박유천, 오는 11월 태국서 콘서트 “많은 기대와 응원 부탁”

[스포츠월드=정은희 온라인 뉴스 기자] 가수 박유천이 태국 활동에 나선다.

 

오늘(16일) 박유천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안녕하세요. 곧 시작될 박유천 태국 활동에 대해 안내드립니다. 많은 기대와 응원 부탁드리며 자세한 사항은 아래 링크를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감사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태국 스케줄 표를 게재했다.

 

공개된 태국 스케줄 표에 따르면 박유천은 9월 앨범 선판매를 시작하며 10월 정규앨범과 태국어 버전 새 싱글을 발매한다. 오는 11월 27일엔 팬 사인회를 개최하고, 11월 28일에는 컴백 기념 첫 번째 미니 콘서트를 오프라인과 온라인 형식으로 열 예정이다.

 

앞서 박유천은 지난 7월 27일 온택트 팬미팅을 개최해 팬들과 소통하기도 한 바 있다.

 

한편 박유천은 지난해 7월 마약 혐의로 1심에서 징역 10개월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이에 박유천은 마약류 투약 의혹을 강력하게 부인하며 연예계 은퇴 선언했지만 다시 연예계 활동을 재개해 논란이 됐다.

 

사진=박유천 인스타그램 캡처

<스포츠월드>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