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김성주와 어깨 나란히…'2020 트롯 어워즈' MC 꿰찼다

[스포츠월드=최정아 기자] ] 트로트 가수 임영웅이 '2020 트롯 어워즈'에 방송인 김성주, 배우 조보아와 MC로 만난다.

 

오는 10월 1일 방송되는 TV조선 '2020 트롯 어워즈' MC 라인업에 김성주, 임영웅, 조보아가 확정됐다. 트로트 100년사를 결산하고 앞으로 100년을 모색하는 대한민국 최초 트로트 그랑프리쇼 '2020 트롯 어워즈'에서 세 사람이 어떤 호흡을 선보일지 기대가 쏠리고 있다.

 

김성주는 '미스트롯'과 '미스터트롯'으로 TV조선과 트로트 원조 명맥을 함께한 베테랑 방송인으로 '2020 트롯 어워즈'에서 묵직한 중심축을 확실히 세울 것으로 기대된다. 새내기 MC인 임영웅, 조보아를 든든히 뒷받침하는 버팀목 역할을 맡은 것이다. 뛰어난 순발력과 위기에도 흐트러짐 없는 침착함, 독보적인 재치로 주목 받은 김성주는 친근감은 물론 적재적소에 걸맞은 흥을 발산하며 '사랑의 콜센타'에서 인연을 맺은 임영웅, '골목식당'으로 호흡을 보여준 조보아와 '역대급 시너지'를 터트릴 전망이다.

 

임영웅은 생애 첫 MC에 도전한다. '미스터트롯' 우승을 거머쥔 임영웅은 예능, 광고, 연기에 이르기까지 다재다능한 끼를 펼쳐내며 '트로트 영웅' 핫스타로 맹활약 중인 가운데, 그가 처음 도전하는 MC 분야에서는 어떤 끼를 발산할 지 이목이 집중된다.

 

조보아는 특유의 비타민 에너지를 십분 발휘, 유일한 홍일점의 힘을 더할 예정이다. 앞서 '골목식당'을 통해 김성주와 MC 호흡을 맞췄던 조보아는 더욱 안정되고 편안한 진행 실력으로 온 가족이 즐기는 유쾌한 '2020 트롯 어워즈'를 이끌 계획이다.

'2020 트롯 어워즈'는 대한민국을 들썩이게 한 레전드 가수부터 핫한 라이징 가수들까지, 대한민국 트로트 100년사를 아우를 라인업이 가동된다. 앞서 공개된 1차 티저를 통해 임영웅이 시청자 투표 방식을 전하는 등 그간 시상식과 차원이 다른 진행방식으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제작진은 "'2020 트롯 어워즈’는 대한민국에서는 최초로 진행되는 의미 깊은 그랑프리쇼다. 김성주의 합류로 '2020 트롯 어워즈'가 임영웅, 김성주, 조보아라는 완벽한 3MC 체제를 갖추게 됐다. 남녀노소 세대 불문한 시청자들을 아우르고 공감하게 만드는, 환상적인 진행을 선사할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밝혔다.

 

TV조선 '‘2020 트롯 어워즈'는 오는 10월 1일 생방송으로 진행된다.

 

cccjjjaaa@sportsworldi.com

<스포츠월드>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