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동석과 안젤리나 졸리 투샷 ‘눈길’ [스타★샷]

 

 

[스포츠월드=현정민 기자] 배우 마동석이 할리우드 톱스타 안젤리나 졸리와의 투샷을 공개했다.

 

마동석은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작년 '이터널스' 촬영 당시"라는 글과 함께 할리우드 스타들과 찍은 단체 사진을 공개했다. 특히 안젤리나 졸리와 나란히 서 있는 마동석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았다.

 

영화 '이터널스'는 수백만 년 전 인류를 실험하기 위해 지구로 온 셀레스티얼이 만든 우주에너지를 정식적으로 조종할 수 있는 초인적인 힘을 지닌 불사의 종적 이터널스가 빌런 데비안츠와 맞서 싸우는 내용의 영화다.

 

마동석은 주인공 길가메시 역에 캐스팅됐으며 안젤리나 졸리와 리차드 매든 등 유명 할리우드 스타들이 출동하는 마블의 기대작이다.

 

한편 영화 ‘이터널스’는 올 11월 6일 개봉 예정이었지만 코로나 19 여파에 내년 2월 12일로 개봉이 연기됐다.

 

mine04@sportsworldi.com

사진=마동석 인스타그램 캡처 

<스포츠월드>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