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견을 관종견으로 둔갑… ‘TV 동물농장’ 이래도 되나

 

[스포츠월드=현정민 기자] SBS 'TV 동물농장'에 출연한 호돌이 사연을 두고 시청자들의 항의가 빗발치고 있다.

 

2일 방송된 'TV 동물농장'은 말초신경 이상으로 뒷다리를 제대로 쓰지 못하는 4살 반려견 호돌이의 사연을 공개했다.

 

문제는 방송 전날(1일) 'TV 동물농장'의 공식 유튜브 채널인 '애니멀봐'에 올라온 예고편이다.

 

'우리집 개 호돌이가 갑자기 걷지 못합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에는 호돌이가 간헐적으로 걷는 모습 뒤에 반려견 문제 행동 전문가인 이찬종 소장의 영상을 삽입했다.

 

해당 영상이 공개된 후 호돌이가 보호자의 관심을 끌기 위해 일부러 문제의 행동을 보인 것으로 받아들인 누리꾼들의 댓글이 이어졌다. 

 

 

그러나 2일 실제 방송에서는 이찬종 소장이 출연하지 않았고 호돌이는 재활 훈련과 보조 기구 착용을 통해 나아지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애니멀봐’ 유튜브 채널과 'TV 동물농장' 시청자 게시판에는 호돌이를 문제견처럼 왜곡하고 보호자의 노력을 깎아내렸다며 누리꾼들의 항의 댓글이 이어지고 있다.

 

mine04@sportsworldi.com

사진=‘TV 동물농장’, ‘애니멀봐’ 캡처 

 

<스포츠월드>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