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주현 “이효리, 많은 이들 G리게 하느라 바빠…싹쓰리 데뷔 축하”

 

[스포츠월드=유수연 온라인 뉴스 기자] 그룹 핑클 출신 가수 겸 뮤지컬 배우 옥주현이 이효리의 ‘린다G’를 응원했다.

 

2일 옥주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자유를 억압하는 것들을 끝내버리겠다는 내 멤버가 요즘 많은 이들을 G리게 하느라 바쁘다”며 “아주 부심 오르게 해주고 있어”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이어 옥주현은 “그러니 잠시 바람피우는 거 허락해줄게”, “싹쓰리 데뷔 무대 축하합니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공개된 영상은 지난 2019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캠핑클럽’ 당시 공연을 준비하는 핑클의 모습이 담겨있다. 영상 속에서 그룹과 개인 소개를 하던 중 이효리는 “자유를 억압하는 것들을 끝내버리겠다!”고 외치고 있다.

 

한편, 이효리는 현재 MBC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하니?’를 통해 결성된 혼성그룹 ‘싹쓰리’에서 부캐 린다G로 활약 중이다. 옥주현은 뮤지컬 ‘마리 퀴리’에 출연 중이다.

 

사진=옥주현 인스타그램

<스포츠월드>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