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에라 측 “‘미스터트롯 콘서트’ 리허설 현장 방문 자제 부탁”

[스포츠월드=유수연 온라인 뉴스 기자] ‘미스터트롯’  출신 트로트 가수 6명의 매니지먼트를 담당하는 뉴에라프로젝트가 콘서트 리허설 현장을 찾는 일부 팬들에게 자제를 요청했다.

 

2일 뉴에라프로젝트 측은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내일은 ‘미스터트롯’ 대국민 감사 콘서트 - 서울 공연 리허설 현장 방문 중단을 간곡히 부탁드립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미스터트롯 대국민 감사 콘서트’에 대한 기대와 관심 감사드린다. 현재 아티스트 및 모든 관계자는 안전한 콘서트 개최를 위해 코로나 19 방역지침을 철저히 지키며 준비 중”이라면서 “그러나 일부 팬분들께서 리허설 현장에 찾아오시는 경우가 있었다”고 알렸다.

 

그러면서 “‘미스터트롯’ 콘서트 출연진을 응원해주시는 마음은 감사하오나, 많은 인원이 모이는 것은 공연을 준비하는 과정에 어려움이 발생할 수 있으므로 리허설 현장 방문을 자제해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공지했다.

 

끝으로 “안내 드린 콘서트 준비 과정의 권고 사항을 기억해 주시고 ‘미스터트롯’ 콘서트의 안전한 개최를 위해 팬 여러분의 양해와 적극적인 협조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4차례 연기됐던 ‘미스터트롯’ 콘서트는 오는 7일부터 23일까지 매주 금‧토‧일요일 5회씩 3주에 걸쳐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KSPO DOME)에서 총 15회차 공연이 펼쳐진다.

 

사진=쇼플레이 제공

<스포츠월드>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