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 샛별이’ 지찬, 장르불문 캐릭터 변신… ‘현실감 넘치는 연기’

 

[스포츠월드=김대한 기자] ‘편의점 샛별이’의 지찬이 현실감 넘치는 연기와 훈훈한 절친 케미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지찬은 SBS 금토드라마 ‘편의점 샛별이’에서 편의점 본사 홍보팀 직원이자 최대현(지창욱 분)의 입사 동기 강성태 역으로 등장, 대현이 본사를 나간 이후에도 절친한 관계로 남다른 동료애를 선보였다.

 

지난 26, 27일 방송된 ‘편의점 샛별이’에서 강성태는 편의점 본사 이사 조승준(도상우 분)이 최대현과 연인 관계이자 본사 홍보팀 팀장 유연주(한선화 분)에게 호감을 느끼고 있다는 사실을 알아챘다.

 

이어 강성태는 함께 술자리를 가진 최대현에게 “너 내 말 명심해라. 내가 비밀 연애를 해서 더 잘 아는데 조이상 유팀장 좋아해. 너랑 사귀는 거 아니까 쉽게는 못 나오겠지만 그래도 오너 아들 후계자가 마음만 먹으면 뭘 못하겠냐?”라며 걱정하는 절친한 면모를 고스란히 전했다.

 

또한, 강성태는 ‘현실 직장인’으로 완벽 변신해 때때로 감정 기복에 따른 상사의 눈치를 살피는 리얼한 모습에서 직장인들의 공감을 이끌어내며 극의 재미를 더했다.

 

앞서 지찬은 ‘번외수사’에서 희대의 연쇄살인마로 누명을 쓴 캐릭터로 분해 서늘한 눈빛과 표정은 물론 억울함이 폭발하는 감정 연기로 극의 몰입도를 높이며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에 지찬은 ‘편의점 샛별이’를 통해 디테일을 살린 현실감 넘치는 직장인의 모습으로 공감을 더 할 것은 물론, 끈끈한 의리를 자랑하는 훈훈한 동료애를 선보일 그의 활약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한편, ‘편의점 샛별이’는 매주 금, 토 밤 10시에 방송된다.

 

kimkorea@sportsworldi.com

사진: SBS '편의점 샛별이' 제공

<스포츠월드>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