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유산슬, 송가인과 듀엣 신곡 ‘이별의 버스 정류장’ 발매

[스포츠월드=유수연 온라인 뉴스 기자] 유산슬(유재석)이 약 3개월간의 공백기를 깨고 기습 컴백한다.

 

유산슬은 28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하니?-방구석 콘서트’를 통해 1.5집 ‘이별의 버스 정류장’으로 컴백 무대를 가진다. 방송 시작에 앞서 이날 오후 6시에는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유산슬과 송가인이 함께한 음원이 공개된다.

 

유산슬은 지난해 ‘합정역 5번 출구’와 ‘사랑의 재개발’을 발표하고, ‘방송연예대상’을 끝으로 약 100일간의 활동을 마무리하고 휴식기에 돌입했다.

 

약 3개월 만에 내놓은 신곡 ‘이별의 버스 정류장’은 장윤정의 ‘어머나’, 이승철의 ‘서쪽하늘’을 작곡한 윤명선이 곡을 썼고, 혼수상태X김지환이 편곡, 국민 코러스 김현아, 하프 신동 유르페우스(유재석 부캐)가 연주에 참여했다.

 

특히 이 곡은 트로트 선배 송가인과의 첫 콜라보 겸 듀엣 데뷔곡이라는 점에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공개된 앨범 재킷에는 흰색 의상을 맞춰 입은 유산슬과 송가인의 아련한 투 샷이 담겨 시선을 강탈한다.

 

더불어 ‘방구석 콘서트’ 컴백 무대에 오른 유산슬의 모습이 공개됐다. 1집 당시 차이나타운 버스킹 무대에서 출발했던 그는 1.5집 컴백을 위해 세종문화회관 무대에 오르며 확 달라진 위상을 자랑한다. 특히 유산슬은 새 반짝이 의상, 일명 ‘백설기 슈트’ 자태를 뽐내며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정말 오래 기다렸습니다!”라는 MC 소개 멘트로 ‘방구석 콘서트’에 등장한 유산슬은 유희열, 김광민, 이적 등과 반갑게 인사를 나누더니, 깜짝 등장한 윤명선에 질색했다고 해 웃음을 유발한다. 고글과 장갑을 끼고 등장한 윤명선은 제자 칭찬부터 ‘이별의 버스 정류장’ 감상 포인트 등을 공개한다는 전언이다.

 

유산슬의 컴백 무대는 28일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방구석 콘서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MBC 제공

<스포츠월드>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