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시언 ‘서치아웃’, 코로나 19 여파로 온라인 시사회 개최

[스포츠월드=유수연 온라인 뉴스 기자] 이시언·김성철 주연의 영화 ‘서치아웃’이 코로나 19 여파로 인해 시사회를 진행하지 않는다.

 

26일 영화 ‘서치아웃’ 측은 “코로나 19 확산 우려로 정부가 ‘15일간 사회적 거리두기’를 강화함에 따라 상황이라 영화 언론배급 시사회 대신 온라인 스크리닝으로 대체하기로 확정했다”라고 밝혔다.

 

관계자는 “마지막까지 고민했으나, 안전이 우선이라는 생각으로 극장 시사회를 진행하지 않기로 한 것이니 양해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영화 ‘서치아웃’은 성민(이시언 분)과 준혁(김성철 분)이 지내고 있는 고시원에서 자살 사건이 발생하고, 의문의 메시지를 통해 죽음이 조작됨을 감지한 두 사람이 개인의 일상생활에 깊숙이 파고든 SNS 범죄의 실체를 마주하게 되는 SNS 추적 스릴러다. 내달 9일 개봉 예정.

 

사진=영화 ‘서치 아웃’ 포스터

<스포츠월드>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