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주년 뮤지컬 ‘마마, 돈크라이’, 코로나 19로 공연 취소

[스포츠월드=유수연 온라인 뉴스 기자] 뮤지컬 ‘마마, 돈크라이’가 코로나 19 여파로 인해 공연을 취소했다.

 

‘마마, 돈크라이’ 제작사 알앤디웍스 측은 지난 25일 공식 SNS를 통해 공연 취소 소식을 전했다. 알앤디웍스 측은 “한 차례 연기 이후 오는 27일 개막 예정이었던 ‘마마, 돈크라이’ 공연을 취소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알앤디웍스 측은 “코로나 19로 인해 야기되는 예측 불가한 변수들이 관객과 배우, 스태프들의 건강을 위협할 수 있으며 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해 실내 다중 이용 시설의 운영 중단을 적극적으로 권고하는 정부 시책에 따라 공연을 취소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또한 “이미 한 차례 개막일 연기로 예약 취소/재예약 등 번거로움을 겪으신 관객 여러분께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며 “예매하신 티켓은 수수료 없이 순차적으로 취소 및 환불 처리될 예정이다. 현재 취소/연기되는 공연이 많아 취소 처리가 늦어질 수 있는 점 미리 양해 부탁드리며 하루빨리 코로나 19 사태가 종식되어 건강한 일상을 되찾을 수 있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앞서 ‘마마, 돈크라이’는 지난달 28일 두산아트센터 연강홀에서 개막 예정이었지만, 코로나 19로 연기한 바 있다.

 

사진=뮤지컬 ‘마마, 돈크라이’ 포스터

<스포츠월드>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