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일라식 수술, 각막혼탁·안구건조증 부작용 리스크 낮은 이유

[정희원 기자] 안경·콘택트렌즈의 불편함을 벗어던지려는 사람들이 고려하는 사람들은 흔히 라식·라섹수술을 고려한다. 최근에는 특히 '스마일라식'의 선호도가 높아지는 추세다.   

 

스마일라식은 라식, 라섹과 달리 각막을 태워 없애지 않고 각막표면을 투과, 각막실질에만 레이저를 조사하는 원리의 시력교정술이다. 엑시머레이저가 아닌 펨토초레이저를 활용해 정확한 교정량만큼의 각막실질을 분리해 빼내는 게 특징이다. 

 

기존 라식, 라섹수술은 훌륭한 시력교정수술법이나 각막실질을 절삭하는 원리를 쓰는 만큼 교정량보다 많은 양의 각막실질을 절삭할 될 우려가 존재하는 것도 사실이다. 이는 안구 내 안압 상승을 부추겨 각막중심부가 돌출되는 원추각막증 원인이 된다. 심하면 실명까지 이를 수 있는 위험한 부작용이다. 

 

반면 스마일라식은 충분한 잔여 각막 양을 확보할 수 있다. 정확히 교정량만큼의 각막실질을 분리해 원추각막증 등 부작용 우려를 최소화한다. 특히 각막을 절개하는 부분이 기존 라식, 라섹 대비 8분의 1로 줄어 안구건조증 위험도 낮췄다. 아울러 스마일라식은 각막실질에만 레이저를 조사하기 때문에 각막 혼탁 발생 확률도 최소화한다. 

 

다만 주의해야 할 점은 스마일라식 수술이 비쥬맥스(Visumax)라는 펨토초레이저 장비로 이뤄지기 때문에 안과 전문의 자격 조건을 철저히 체크해야 한다는 것이다. 무엇보다 수준 높은 기술력이 필요하기 때문에 안과 전문의 숙련도를 반드시 확인해야 한다.  

 

최근에는 스마일라식 수술 도중 빼낸 각막실질을 보존시키는 더 세이프 스마일라식도 등장해 의료소비자의 호응을 얻고 있다.  

 

허달웅 삼성아이이센터 원장은 “더 세이프 스마일라식은 극저온 냉동보관 방식인 'Cornea Bank 시스템'을 안과에서 자체적으로 운영하여 시행하는 방법”이라며 “각막실질을 영구 보관하기 때문에 라식 수술 후 생길 수 있는 만일의 사태에 대비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특히 -196도의 액체질소 탱크에 각막조직 손상 없이 보관하는 것이 강점”이라고 덧붙였다.  

 

happy1@segye.com

<스포츠월드>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