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성잡지 매진 시킨 비키니 우승자 "자신있는 신체는…"

뒤로가기
앞으로가기
우정원.

머슬마니아 미즈비키니 우승자, 머슬퀸 김근혜와 우정원이 남성 월간지 MAXIM(‘맥심’) 2월호 표지를 촬영했다. 

 

맥심은 세계적인 피트니스 대회인 머슬마니아의 공식 협찬사로, 머슬마니아 미즈비키니 부문 우승자에게는 맥심 표지 모델로 설 기회가 주어진다.

김근혜.

김근혜와 우정원은 과감한 보디슈트와 란제리 등의 고혹적인 의상을 완벽히 소화하며 국보급 몸매임을 다시 한번 증명했다.

 

각자에게 가장 자신 있는 신체 부위를 묻자 김근혜는 “다리와 도톰한 입술”을, 우정원은 “등 라인과 가슴”을 꼽았다

<ⓒ스포츠월드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츠월드 AD Info

스포츠월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