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실 커플 된 전현무♥한혜진의 진심이 전해진 순간

방송인 전현무(오른쪽 사진)와 모델 한혜진(왼쪽 사진)이 "좋은 감정을 가지고 서로에 대해 알아가고 있는 단계"라고 열애설을 인정했다.

이에 두 사람이 함께 출연중인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27일 온라인에 스페셜 영상을 올렸다.

공개된 영상에는 전현무와 한혜진이 티격태격하는 케미를 보이면서도 '썸'과 '쌈'의 선을 오가며 묘한 분위기를 선보이는 모습이 담겼다.



특히 두 사람은 거짓말탐지기 앞에서 진심을 고백했다.

무기개 회원의 송년회에서 한혜진은 "전현무에게 호감을 느낀 적 있다"는 질문에 아니라고 대답했지만 거짓으로 밝혀지자 당황했다. 


이후 한혜진은 "전현무가 남자친구로는 나쁘지 않다"는 질문에는 "네"라고 대답했고 결과는 '진실'로 나왔다.


전현무도 "한혜진이 여자친구로 나쁘지 않겠다는 생각을 한 적이 있다"는 질문에 "그렇다"고 답했고, 결과는 '진실'로 나왔다.


이후 전현무는 한혜진에 대해 "늘 옆에 있는 것 같고, 생각난다"고 말했다. 또 한혜진은 "전현무는 착하고 웃기고 좋은 사람"이라고 설명했다.

서로 마음이 통한 결과에 박나래를 "두 사람은 이제 만나면 된다"고 말했다. 그리고 박나래의 말은 현실이 됐다.

뉴스팀 han62@segye.com

<세계닷컴>

<ⓒ스포츠월드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천뉴스

스포츠월드 AD Inf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