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뉴캐슬전서 컴백골·기성용과 코리안더비 정조준

 

[스포츠월드=김진엽 기자] ‘슈퍼 쏘니’ 손흥민이 돌아온다.

 

토트넘 홋스퍼의 핵심 공격자원인 그는 이번 시즌 첫 경기인 뉴캐슬 유나이티드전에서 컴백골을 터트릴 수 있을까.

 

아울러 이날 경기에서는 기성용의 맞대결 가능성도 높아 국내 팬들의 많은 관심이 모이고 있다. 토트넘과 뉴캐슬의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3라운드 경기는 오는 26일 새벽 0시 30분 펼쳐진다.

 

손흥민은 퇴장 징계로 인해 지난 리그 두 경기를 결장했다. 에이스의 부재 속에도 토트넘은 지난 2경기에서 1승 1무의 성적을 거뒀으나, 손흥민의 공백을 느꼈다. 승격팀 아스톤 빌라를 상대로 힘들게 역전승을 거뒀고, 맨체스터 시티전에서도 졸전 끝에 무승부를 기록했다. 토트넘의 수장인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도 경기 후 현지 언론을 통해 주요 득점원인 손흥민의 부재가 아쉽다고 시사했다.

 

다행히 기다림은 여기까지다. 손흥민이 돌아온다. 프리시즌을 통해 가벼운 몸놀림을 뽐낸 만큼, 뉴캐슬전 선발 출격이 예상된다. 양 팀의 전력을 놓고 보면 시즌 첫 골까지 기대해볼만 하다.

 

기성용과의 ‘코리안 더비’에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기성용은 지난 노리치전에서 선발 출전해 75분을 소화한 바 있다. 지난 시즌에는 성사된 적 없는 전·현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주장의 만남에 많은 이목이 쏠린다.

 

토트넘과 뉴캐슬의 경기는 킥오프 10분 전 스포티비를 통해 생중계로 볼 수 있다.

 

wlsduq123@sportsworldi.com
사진=토트넘 SNS

<ⓒ스포츠월드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