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토토 스페셜 70회차 "kt-LG, 승부 알 수 없는 박빙승부 전망"

[스포츠월드=이혜진 기자]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는 26일에 열리는 2019시즌 한국프로야구(KBO)프로야구 3경기를 대상으로 한 야구토토 스페셜 70회차 투표율을 중간 집계한 결과, kt-LG(1경기)전에서 승부를 알 수 없는 접전이 예고됐다고 밝혔다. 

 

자세한 투표율을 살펴보면 kt는 43.67%를 기록했고, 원정팀인 LG 역시 이와 큰 차이가 없는 41.04%의 지지를 받았다. 나머지 15.29%는 양팀의 같은 점수대를 예상한 것으로 드러났다. 최종 점수대는 kt(2~3점)-LG(4~5점)이 6.46%로 1순위를 차지했다. 이어 kt(4~5점)-LG(2~3점)과 kt(6~7점)-LG(4~5점)이 각각 6.16%와 5.80%로 그 뒤를 이었다. 

 

KBO 후반기 리그에서 kt와 LG가 만난다. LG는 현재 리그 4위(52승1무42패)에 올라있고, kt는 그보다 다소 낮은 6위(47승1무49패)에 위치하고 있다. 순위에서 앞서고 있는 LG는 kt와의 이번 시즌 상대전적에서도 7승2패로 우위를 차지했다. 

다만, 최근 성적표만 놓고 본다면 kt의 기세가 무섭다. kt는 지난 13일부터 18일까지 상위권팀들인 NC, 두산과의 맞대결에서 모두 승리해 5연승을 이어나갔다. kt는 두 팀과 펼친 다섯 경기에서 무려 37점(경기당 7.4점)을 기록하며, 물오른 타격감을 선보였다. 

 

동기부여도 충분하다. kt는 현재 4위 LG와 6경기차를 기록하고 있지만, 5위 NC와는 1.5경기차 밖에 나지 않는다. 지금과 같은 돌풍을 조금 더 이어나갈 수 있다면, 가을야구 입성 가능성도 충분한 kt다. 

 

올해 강력한 마운드의 힘을 보여주고 있는 LG지만, 최근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kt가 안방의 이점을 살려 물오른 타격감을 이어나갈 수 있다면 치열한 승부를 연출할 가능성이 높은 경기다.  

 

두산-KIA(1경기)전에서는 원정팀인 KIA의 승리 예상이 54.53%로 나타났고, 두산의 승리 예상은 30.26%를 기록했다. 양팀의 같은 점수대 기록 예상은 15.21%로 집계됐다. 최종 점수대 예상은 두산(2~3점)-KIA(4~5점)이 8.03%로 최다를 기록했다. 

 

마지막 키움-NC(3경기)전에서는 NC 승리 예상(55.21%), 키움 승리 예상(29.02%), 양팀의 같은 점수대 기록 예상(15.77%) 순이었다. 최종 점수대 예상은 키움(2~3점)-NC(4~5점)이 7.38%로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이번 야구토토 스페셜 70회차 게임은 경기 시작 10분 전인 오는 26일 오후 6시 20분 발매가 마감되며, 경기가 모두 종료된 후에 적중결과가 공식 발표된다.

 

hjlee@sportsworldi.com

<ⓒ스포츠월드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