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W이슈] 다나, 다이어트로 되찾은 자신감… 새롭게 시작하는 ‘인생 2막’

 

[스포츠월드=윤기백 기자] 가수 다나가 새 삶을 시작한다. 다이어트로 무려 20kg를 감량, 몰라보게 달라진 모습으로 자신감을 되찾았다.

 

다나는 몇 달 전 다이어트 시작을 알리며 1년 동안 세상과 단절하고 급속도로 살이 불어날 수밖에 없었던 여러가지 심경을 고백했었다. 3년 넘게 공개 연애 중이었던 연인과의 결별, 곧이어 겪어야 했던 지인의 갑작스러운 사망 소식까지 다나는 모든 것이 부질없다고 느끼게 될 정도로 몸과 마음을 한번에 놓아버렸다고 했다.

 

최근 다이어트를 통해 훨씬 건강해진 몸과 마음으로 대중 앞에 나선 다나는 당시 더 깊게 말하지 못했던 극심한 마음의 상처까지 털어놓아 팬들의 마음을 안타깝게 만들었다. 다이어트를 통해 삶에 의지를 되찾고 있다는 소식에 팬들은 응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감량한 체중만 무려 20kg. 다이어트를 끝까지 포기하지 않았기 때문에 키 170cm에 82kg 체중에서 62kg으로 총 20kg 감량에 성공했다. 이와 함께 서서히 그 동안 잊고 살았던 가수에 대한 열정도 다시 키워가고 있다. 

 

다나는 “다이어트를 시작한 후에도 많이 방황할 수밖에 없었던 나를 끝까지 포기하지 않아준 덕분에 포기하고 싶을 때도 일어날 수 있었다"며 "건강을 되찾은 것이 삶을 제대로 살기 위한 마지막 기회라는 생각이 들었다”라며 다이어트 소감을 밝혔다. 이어 다나는 “나는 가수로서도 정점을 찍은 적은 없다. 하지만 여기서 포기하면 후회할 것 같다"며 "내 직업을, 가수라는 직업을, 그리고 삶을 포기하긴 아직 이르다고 생각한다”며 제2의 인생을 예고했다.

 

giback@sportsworldi.com

<ⓒ스포츠월드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천뉴스

스포츠월드 AD Inf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