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하 여동생 그룹 나온다… 밴디트, 4월 10일 데뷔 확정

[스포츠월드=윤기백 기자] 청하 여동생 그룹이 나온다. MNH엔터테인먼트 첫 걸그룹 밴디트(BVNDIT)의 정식 데뷔일이 확정된 것.

 

25일 소속사 MNH엔터테인먼트는 “밴디트(이연, 송희, 정우, 시명, 승은)가 내달 10일 첫 번째 앨범을 발매하며 가요계 첫 발을 내딛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날 0시에는 소속사 공식 SNS 및 유튜브 채널을 통해 밴디트의 4월 10일 출격을 알리는 데뷔 프롤로그 영상이 업로드돼 이목을 집중시켰다. 앞서 공개한 프로필 이미지를 통해 신비로우면서도 시크한 분위기로 깊은 인상을 남겼던 밴디트 다섯 멤버는 이번 프롤로그 영상을 통해 봄과 어울리는 화사하고 과즙미 넘치는 매력을 발산하며 다시 한 번 네티즌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프로필 이미지와 프롤로그 영상을 통해 어떠한 콘셉트도 완벽하게 소화할 수 있음을 입증한 밴디트가 첫 번째 앨범을 통해 어떤 음악과 무대를 선보일지 벌써부터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Be Ambitous N Do IT’의 약자로, ‘큰 꿈을 품고 나아가라!’라는 의미를 지닌 밴디트는 각기 다른 개성과 매력을 보유한 송희, 이연, 시명, 정우, 승은까지 다섯 소녀가 모여 한 팀을 이뤘으며, ‘청하 여동생 그룹’으로 데뷔 전부터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한편, 올해 상반기 최고의 기대주로 주목받는 밴디트는 데뷔 막바지 준비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giback@sportsworldi.com

<ⓒ스포츠월드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천뉴스

스포츠월드 AD Inf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