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핫스팟] "사내 연애 하지맙시다"… ‘나 혼자 산다’, 전현무·한혜진 결별도 웃음으로 승화

 

[스포츠월드=윤기백 기자] 전현무, 한혜진이 잠시 자리를 비웠지만, '나 혼자 산다'의 박나래, 기안84, 이시언, 성훈이 총출동해 공백을 완벽하게 메우며 안방극장에 큰 웃음을 선사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에서는 전현무, 한혜진의 결별 이후 첫 녹화 방송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박나래, 기안84, 이시언, 성훈이 스튜디오에 등장한 가운데, 좀처럼 볼 수 없는 빵빵 터지는 웃음으로 두 사람의 공백을 완벽하게 메웠다.

 

전현무, 한혜진의 결별에 대해서 '나 혼자 산다'는 특유의 웃음으로 승화하는 모습을 보였다. 성훈은 "금지어가 따로 있냐"며 두 사람의 결별을 간접적으로 언급했고, 박나래는 "사람의 인연이라는 것이 만났다고 헤어질 수 있는 것 아니냐"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기안84는 결별을 두고 "삶의 묘미"라고 표현하기도. 이시언은 "긴급투입이 아닌 원래 복귀하는 날이었다. 고래 싸움에 새우 등이 터진다고, 새우 등이 아작나게 생겼다"면서 "초심으로 돌아가서 열심히 하자. 사내 연애는 하지 맙시다"라고 말해 한바탕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기안84, 성훈, 이시언의 홍콩 여행도 큰 웃음을 자아냈다. 비록 전현무, 한혜진의 빈자리는 느껴졌지만, 그 공백 마저 웃음으로 채운 '나 혼자 산다'라는 점에서 앞으로의 활약을 기대케 했다.

 

giback@sportsworldi.com

<ⓒ스포츠월드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천뉴스

스포츠월드 AD Inf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