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8cm의 글래머 코스프레녀 "G컵인데 힘들어서…"

‘코스프레의 여왕’ 마루에몽이 남성잡지 맥심 4월호의 화보를 장식했다. 

 

마루에몽은 148cm의 단신이지만 글래머러스한 몸매로 유명하다. 

 

마루에몽은 “원래는 G컵이었는데 지금은 살을 많이 빼서 70E를 입는다. 딱 적당하다”라고 인터뷰에서 밝혔다. 

이번 촬영 콘셉트는 ‘반전 매력’. 맥심의 한 관계자는 “촬영이 섹시함, 귀여움, 코믹, 미소녀 코스프레 등 다소 많은 콘셉트가 요구되는 쉽지 않은 촬영이었지만 마루에몽의 통통 튀는 성격이 화보가 요구하는 것을 완벽하게 소화했다”고 칭찬했다. 

 

사진=맥심코리아 제공

<ⓒ스포츠월드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천뉴스

스포츠월드 AD Inf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