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데뷔’ ITZY “‘걸그룹 명가 JYP’, 명성에 흠 가지 않도록 노력할 것”

[스포츠월드=정가영 기자] 신인 걸그룹 ITZY(있지)가 데뷔 소감과 함께 당찬 포부를 밝혔다. 

 

12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JYP 신인 걸그룹 ITZY(있지)의 데뷔 쇼케이스가 열렸다. 오늘(12일) 오후 6시 첫 디지털 싱글 앨범 ‘IT'z Different(있지 디퍼런트)’ 타이틀곡 '달라달라'를 발매하고 가요계에 정식 데뷔하는 ITZY는 이 자리에서 데뷔곡 ‘달라달라’ 무대를 첫 공개했다. 또한 원더걸스, 미쓰에이, 트와이스 등 JYP 선배 걸그룹들의 퍼포먼스 무대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너희가 원하는 거 전부 있지? 있지!’라는 의미의 그룹 ‘ITZY(있지)’는 예지, 리아, 류진, 채령, 유나 5인조로 구성됐다. ‘걸그룹 명가 JYP’가 원더걸스, 미쓰에이, 트와이스에 이어 4년 만에 선보이는 새 걸그룹으로 데뷔 전부터 ‘JYP 드림팀 조합’이라 불리며 뜨거운 화제를 모았다.

 

이날 있지는 “‘올 인 어스, 안녕하세요 ITZY(있지)입니다”라고 자신들을 소개했다. 이어 멤버 예지는 리더와 댄스 포지션을, 리아는 보컬, 류진은 랩, 채령은 댄스, 유나는 비주얼과 댄스 포지션을 맡고 있다고 각각 소개했다. 

 

‘올 인 어스(All in us).’ “모든 걸 다 담고 있다”는 의미의 인사말이다. 있지의 ‘모든 것’이 통했을까. 있지는 신인 걸그룹으로는 이례적인 대기록을 세웠다. 데뷔 하루 전인 지난 11일 선공개 된 ‘달라달라’ 뮤직비디오로 무려 1400만뷰를 돌파한 것. 이는 K팝 데뷔 그룹의 뮤직비디오 24시간 최다 조회수 기록인 455만뷰를 공개 11시간만에 돌파한 수치. 나아가 18시간여만에 1000만뷰도 넘어섰다. K팝 데뷔 그룹의 MV가 24시간내에 1000만뷰를 돌파하기는 ITZY가 처음이다. 1000만뷰 돌파 후에도 조회수 급상승을 이어간 ‘달라달라’ 뮤직비디오는 공개 24시간여만에 1400만뷰를 넘어서며 ‘걸그룹 명가 JYP’ 신인다운 인기와 화제를 입증했다. 해당 유튜브 한국과 미국 인기 급상승 동영상 1위, 영국 인기 급상승 동영상 2위 등에 오르며 ITZY에 대한 글로벌한 관심도 증명하며 K팝의 새 역사를 썼다. 

 

데뷔 전부터 뜨거운 반응을 얻은 소감을 묻자 멤버 류진은 “과분할 정도로 많은 관심을 받았다. 그 관심에 보답할 수 있게 더 열심히 하는 ‘있지’가 되겠다”며 “‘걸그룹 명가 JYP’의 신인 걸그룹인 만큼 부담감이 없다면 거짓말이다. 그 명성에 흠 가지 않도록 노력하는 ‘있지’가 되겠다”고 덧붙였다. 

 

그렇다면 같은 회사 선배 걸그룹 트와이스와의 차별성은 무엇일까. 이같은 질문에 ITZY는 “트와이스 선배님들이 러블리하고 아름다운 매력이 있다면, 우리 있지는 걸크러쉬하고 밝고 젊은 에너지가 있다”고 차별점을 찾았다. 또 “멤버 모두 5인 5색의 매력이 있다. 10대 다운 걸크러쉬를 선보이겠다”는 당찬 포부를 드러냈다. 

 

한편, ITZY의 데뷔곡 ‘달라달라’는 기존 K팝의 형식을 깨고 새롭게 제작한 ‘Fusion Groove(퓨전 그루브)’ 장르의 곡으로 EDM, 하우스, 힙합 등 여러 장르의 장점을 취해 완성했고, 세상의 중심에 선 ‘나’를 존중하고 사랑하자는 가사를 담았다. 오늘(12일) 오후 6시 타이틀곡 '달라달라'와 데뷔 디지털 싱글 앨범 'IT'z Different'의 수록곡이 공개된다. 

 

jgy9322@sportsworldi.com

사진=김용학 기자, JYP 제공

<ⓒ스포츠월드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천뉴스